안녕하세요!

희망재단 2022.07.08 11:16 조회 수 : 70

안녕하세요 !

남편은 한국에가버리고

저는 곧 6살이되는 딸 아이와 둘이 생활하고 있습니다

1 17일이 우리 예쁜딸 생일이거든요^^혼자 몸으로

 아이를 케어해야되다보니 늘 마음뿐이지 뭐하나 풍족하게 해준것이 없네요.

특히나 제가 신분이 안되다 보니 정식으로

 일을 할수 있는 상황도 못되고 특히나 요즘 같은 시기엔 신분이 없는 사람을

채용하는곳이 더 없더라구요.지금껏

누구의 도움 바라지 않고 적게쓰고 아껴쓰며 버텨왔는데 코로나가 터지면서부터는 주변의 도움없이 혼자서 아이와

생활하기가 힘이 들더라구요감사한 마음으로 염치없지만 주변의 도움 받으며 아이와 생활하고 있어요.

지금 받는 큰 사랑 훗날 다시 다 돌려드리자는 마음으로 하루하루 힘내고 있어요

저희보다 더 어려우신분들도 많을거라 생각들어요. 그래도 혹시라도 저희에게도 도움을 주신다면 정말 감사한

마음으로 받을께요.

우리딸 생일에 예쁜 새옷하나 꼭 사주고 싶어요. 주변분들 아이옷을 물려입히기만 했지 변변한 옷

 한벌 사주지 못했던것 같아서요좋은 일 많이하시는데 모두들 꼭 건강하시구요. 어려운 시기에 희망을 나눠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꼭 반드시 받은 사랑 돌려드릴수 있는 삶 살아갈께요.안녕히 계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4 간곡하게 부탁드립니다 희망재단 2022.07.08 414
123 용기를 내어봅니다 ,,, 희망재단 2022.07.08 351
122 어르신께서 안녕하십니까! 희망재단 2022.07.08 317
121 도움이 필요합니다 희망재단 2022.07.08 356
120 하나님의 축복이 함께하시기를,,,,, 희망재단 2022.07.08 335
119 변종덕 이사장님께 ! 희망재단 2022.07.08 322
118 후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희망재단 2022.07.08 322
117 이현묵이라고 합니다 희망재단 2022.07.08 346
116 감사합니다 희망재단 2022.07.08 297
115 한인동포사회의 바램 희망재단 2022.07.08 302
114 수고 많으십니다 희망재단 2022.07.08 73
113 변종덕이사장님내외분께 희망재단 2022.07.08 79
112 할렐루야 ! 감사합니다 희망재단 2022.07.08 84
» 안녕하세요! 희망재단 2022.07.08 70
110 늦었지만 변회장님에게 마음 깊이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희망재단 2021.05.03 258
109 “희망재단과 함께 참석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희망재단 2020.06.29 309
108 “수고많으세요. 10불 더 썼어요. 더 못해서 참 죄송하네요” 희망재단 2020.06.29 334
107 "수고많으십니다. 성금할 기회를 주셔서 감사합니다. 모두 힘내세요” 희망재단 2020.06.29 291
106 미정부에서 받은 보조금 $1,200을 서류미비자 분들에게 전하고 싶습니다. 희망재단 2020.06.29 323
105 어려운 이웃에게 선을 행하시는 21희망재단에 하나님의 축복이 있으시기를~ 희망재단 2020.06.29 246
CLOSE